힐러리 딸 첼시 클린턴

웹스터 허벨과 무슨 관계지?


미국사회에 대선후보에 대해서 연일 끊이지 않는 스캔들이 나오고 있습니다. 현재까지 미국 민주당에서는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이 공화당에서는  트럼프의 경쟁이 사실상 확정 되었는데요. 두 분 모두 잇따른 구설수로 난관에 봉착했습니다.



공화당 트럼프야 구설수가 워낙 많고 대부분 잘 알고 계실 것 같은데요. 그래서 오늘은 민주당 힐러리 클린턴의 스캔들에 대해 좀 알아 보았습니다. 

.


 

우선 힐러리는 장관 재직 당시 개인 이메일로 공적 업무를 봤다는 일명 ‘이메일 스캔들’이 스캔들이 있습니다.



이것 때문에 힐러리의 행보에 발목을 잡은원인디 되고 있는데요. 이를 위해 힐러리는 여러가지 해명을 하게 됩니다. 말 그대로 진화에 안간힘을 쏟고 있는 것이죠. 미국 언론에 따르면 힐러리는 미개인 이메일로 주고받은 연방정부 기록물을 대부분 출력하여 이를 폐기하지 않고 사무실에 보관하였다고 합니다.



힐러리" 주고 받은 개인 이메일에 기밀로 분류된 정보는 없다"


또한 퇴임전에 이를 모두 제출했어야 했지만 퇴임한 지 거의 2년 후인 2014년 12월에서야 관련 기록물을 제출하였다고 하네요. 이는 명백히 미국 국무부 규정을 위반행위라고 합니다. 문제는 이를 조사를 하기위해 관련자들이 힐러리 클린턴에게 출석을 요구 했지만 클린턴은 이를 거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그러니까 말 그대로 미국 외교의 책임자가 업무규정을 위반한 것도 모자라 이를 위한 진상조사도 회피하려 한 것으로 드러난 것이죠. 유명 언론사인 워싱턴포스트를 비롯하여 많은 언론사를 이를 지적하고 있는 상황인데요. 미국 현지의 여론에 따르면 힐러리 이메일 스캔들에 대해서 다소 부정적인 이미지가 많다고 합니다.



그래서 경쟁자인 공화당의 도널드 트럼프 진영에서는 11월 대선까지 힐러리 이메일 스캔들에 집중적으로 물고 늘어질 것으로 보여진다고 합니다. 이러한 가운데 설상가상으로 과거 일명 힐러리 불륜 스캔들도 다시금 퍼지고 있다고 하는데요. 이것은 힐러리 딸 첼시 클린턴과 관계가 있는 아직까지 사실여부가 불투명한 루머에 불과함을 미리 말하고 싶습니다.



사진을 보시면 아시겠지만 힐러리 딸 첼시 클린턴은 웹스터 허벨과 상당히 흡사한 모습이 보여지는데요.(개인적인 생각입니다.) 이를 두고 힐러리 웹스터 허벨 전 법무차관 불륜 스캔들이 터진 것입니다.  한마디로 첼시가 클린턴 전 대통령의 친딸이 아니라는 것인데요. 그러니까 힐러리가 외도를 통해 낳은 혼외자식이라는 것이라는 루머입니다.



과거 클린턴 정부 시절 법무차관을 지냈던 허벨은 클린턴 부부와 굉장히 친한 사이라고 알려 졌는데요. 더구나 힐러리와는 한 법률사무소에서 함께 일했던 동료이기도 하다는 소식까지 전해지자 소문이 일파만파 번졌던 것이죠. 이 소문도 향후 미국 대선 판도에 상당한 영향을 줄 수도 있다는 전문가의 의견도 있습니다.



물론 클린턴 측에서는 상대할 가치가 없다며 이를 부정하고 있다고 하는데요. 문제는 빌 클린턴이 과거 주지사 시절 동료에게 무정자증이라고 고백한 적이 있다는 루머까지 돌자 현재 미국 사회에서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고 합니다. 만약 이와 같은 루머,찌라시가 정말 사실이라면 이는 돌이킬 수 없는 결과를 야기 할 것이라는 것이 전문가의 의견입니다.



개인적인 생각이지만 정말 닮아도 너무 닮은 것 같은데요. 여러분들의 생각은 어떤지 궁금합니다. 아무튼 불과 얼마전까지는 미국 최초 여성대통령이 나올 것이라는 것이 확실치? 되고 있었는데 어떻게 하다가 이 지경까지 왔는지 모르겠습니다.

.


 

이러다가 정말 트럼프가 당선이 되는 것은 아닌지.. 웃을 일이 아닌데 웃음이 나오는 것은 저만의 일일까요? 여론기관에 따르면 힐러리,트럼프 모두 현재 미국 국민들에게 비호감이라는 조사도 나왔다고 하는데요. 11월달 대선이 정말 궁금해지는 이유입니다. 선거가 다가올수록 이러한 루머는 더욱더 공개 될 것 같으니 좀 더 지켜 보겠습니다.

Leave a Comment


to Top